북유럽 인테리어를 벗어나자! 붉은 벽돌이 인상적인 아파트 인테리어



최근에는 북유럽 인테리어가 유명하잖아요~

물론 깔끔한 화이트톤에 원목 느낌으로 따스한 느낌을 주는 북유럽 인테리어도 좋지만 가끔은 강렬한 인테리어도 좋지 않을까 싶은데요.


강렬하지만 한번쯤 가보고 싶은 인상 깊은 인테리어를 만나보실 차례입니다.

붉은 벽돌이 인상적인 오리엔탈 디자인으로 마감된 아파트 인테리어입니다.


엄청나게 강렬한 색상... 붉은 벽돌에 붉은 쇼파, 그리고 붉은 빛이 감도는 바닥까지... 이 정도쯤 되면 상당히 눈이 아프지 않을까 싶은데요. 이상하게도 그렇진 않습니다. 아무래도 쿠션에 다양한 문양이 들어가서 그런건지... 시선이 크게 분산되지 않고 쿠션으로 딱 집중이 되네요.





페르시아 양탄자, 티크 나무 도어와 네팔산 샹들리에, 인도산 소품들과 오크 나무 등을 사용했다고 합니다.

조금 더 시선을 넓게 보니 한 쪽 벽만 붉은 벽돌이었고 나머지 벽면은 화이트톤이었네요.

이렇게 보니깐 더 가보고 싶습니다. 특히 저 문은 그야말로 오리엔탈 그 자체네요.





그냥 사시는 분이 아니라 엄청 부잣집이었나봐요. 

다른 때면 빼곡히 채워진 책장 속에 책들이 눈에 들어올텐데 이번에 책상이 먼저 시야에 들어옵니다.

기존에 보던 디자인들이랑은 차원이 다르네요. 게다가 저 전등갓은 뭔가요?





오리엔탈 느낌이 물씬 풍겼던 거실이나 서재의 풍경과는 달리 주방의 경우는 지극히도 모던한 느낌이 피어오르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다만 침실의 경우는 오리엔탈 느낌이 나는 액자나 침대보, 마지막 결정타로 양탄자를 천장에 걸어 독특한 인테리어를 완성했습니다. 전체적으로 침대나 양탄자 등 컬러감이 어둡지만 벽면 컬러가 화이트인지라 밸런스가 딱 잡히네요.


어떠신가요? 북유럽 인테리어 역시 심플하고 고급스럽지만 오리엔탈 스타일 역시 매력적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