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범함 속에 특별함을 녹인 벨라루스 아파트 인테리어



화려한 컬러는 아니지만, 꼭 화려함 만이 인테리어의 절대적인 요소라고 생각하진 않습니다.

오히려 몇가지 컬러 악센트로 스타일리쉬하고 컬러풀한 인테리어를 가미한 공간이 좀 더 감각적으로 비춰질 떄가 있는데요. 바로 이런 인테리어를 현실로 옮겨 디자인된 아파트 인테리어를 소개해 드리고 합니다.





유럽 동부의 내륙에 위치한 벨라루스 수도 민스크에 위치한 아파트입니다.

유럽풍의 감성에 간결한 컬러스킨, 스타일리쉬한 느낌의 조명디자인이 돋보이지 않나요?





그리고 집 안 곳곳에는 액자 데코 등이 조화를 이루고 있습니다.

또한 화이트와 블랙 뿐만이 아닌 다양한 컬러스킴을 녹였는데요.





의자나 쇼파, 바닥, 벽면 등은 오히려 평범한 화이트, 블랙 컬러임에도 불구

하고 카페트, 쿠션 등에는 따뜻한 컬러로 안정감을 잡아주고 있는 것이 인상적입니다.





편안하고 싫증이 나지 않을 것만 같은 느낌으로 다가오는 아파트 인테리어 디자인이 아닐까 싶은데요.





전체적으로 보면 멋스럽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특별할 것이 없는 소품들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한마디로 밸런스를 잘 맞추지 않았나~ 뭐 그런 생각이 드는데요. 특히 아이방에는 최근 1000원 마트에서도 흔히 볼 수 있는 인조잔디나 물방울무늬 쿠션, 이불을 사용해 감각적인 모양새를 갖추기도 했습니다.





자! 이제 거실과 주방, 그리고 아이방 역시 화이트와 블랙을 기반으로 다양한 컬러 소품들을 갖춘 감각적인 인테리어로 채워보는 것은 어떨까요?

여성적인 디자인과 독특한 터치의 북유럽 스칸다나비아 아파트 인테리어



스웨덴 Allmänna Vägen에 위치한  여성적인 디자인이 독특한 터치의 느낌이 강한 스칸다나비아 아파트 인테리어를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여성적이라고 표현은 했지만 기본적으로 사포질로 겉작업만 한 것 같은 느낌의 플로어가 상당히 눈에 띄는 것 같죠? 여기에 모서리가 깨지거나 금이 간 벽돌을 활용해 빈티지한 면을 강조하면서도 일렉기타나 원색 컬러의 의자 등으로 하이라이트를 주면서 여성적 취향이 돋보이는 거실과 침실이라 하겠습니다.

 

조금은 다른 북유럽 스타일의 아파트 인테리어라고 보셔도 무방할 것 같은데요.

 

 

 

 

 


어찌보면 아직 미완성의 인테리어를 보는 듯한 느낌도 들 때가 있지만 북유럽 인테리어의 특징이라고 할 수 있는 원목느낌의 소재를 대거 활용한 따뜻하면서도 자연친화적인 느낌은 물론, 심플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인테리어의 한 예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소개해 드리고 있는 Allmänna Vägen 평면도

 

 


 

 


현재 인테리어에 사용되고 있는 소재들은 물론 심플아지만 다양한 패턴들을 통해 단조로움을 피할 수 있는 다양한 소품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빈 공간의 경우, 철저하게 개방해 공간감을 살리고 모습도 북유럽 스타일의 인테리어에서 볼 수 있는 여유가 아닐까요?

 

 

 


햇살이 내려앉는 식탁에서 가족들과 오붓하게 식사를 하는 그 모습만 떠올려도 미소가 새어나올텐데요.

사람들도 없이 식탁과 의자 뿐임에도 불구하고 느껴지는 이 따스한 느낌.

 

 

 

 


쿠션에서 오는 다양한 패턴 무늬나 일렉기타나 몇몇 소품의 강한 원색을 사용한 느낌은 영락없이 우리가 알고 있는 북유럽 스타일의 인테리어를 표현하면서도 아직 마무리가 되지 않은 것만 같은 플로어의 거친 느낌으로 인해 익숙함 속의 차별함을 자아내는 독특한 매력이 숨어있는 인테리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