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회사야? 놀이공간이야? 캔디크러쉬사가 개발사 King 스웨덴 오피스 인테리어



 벌써 몇 년째인가요? 2012년쯤 킹닷컴에서 개발, 발매되어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끈 모바일 게임인 캔디 크러쉬 사가 시리즈. 국내에도 카카오톡으로 연동되어 앱으로 발매되면서 많은 사랑을 받았던 게임 중의 하나인데요. 


원작의 인기에 힘입어 캔디 크러쉬 소다와 캔디 크러쉬 젤리까지 다양한 시리즈로 연계가 되는 중입니다. 그런데 이건 저도 이번에 알게 된 사실이지만 캔디크러쉬 제작사이자 글로벌 캐주얼 게임 개발사 King이 미국 회사가 아닌 스웨덴 회사였습니다.





스톡홀롬에 본사를 두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 본사 인테리어가 상당히 특이하다고 하는데 과연 톡톡 튀는 캔디 크러쉬 사가를 만든 King사의 인테리어는 어떨지 살짝 엿보도록 할까요?





첫인상은 그렇습니다. '이게 무슨 회사야?'란 느낌이랄까요.

마치 테마파크처럼 꾸며져 있는 모습 자체가 적응이 되질 않네요.

특히 컬러풀한 스킴을 적극적으로 활용한 비쥬얼이 돋보입니다. (그러나 자칫 잘못하면 눈이 아프지 않을까 싶기도)





이 사무실 인테리어를 주도한 것은 스웨덴의 디자인회사인 Adolfsson & Partners으로 상당히 유명한 회사인가 봐요.





유머와 위트는 물론 지능적인 솔류션 등을 화려하게 갖춘터라 캔디크러쉬 사가라는 캐쥬얼 퍼즐게임에서 느껴졌던 에너지와 재미가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Adolfsson & Partners 역시 설계 당시에 이런 요소를 고려하기도 했다는데요.





우리 회사 분위기랑은 너무너무 다른 캔디크러쉬 사가의 개발사 King 사무실 인테리어

여기저기 곳곳에 위치한 게임 캐릭터들을 발견하는 재미도 쏠쏠할 것 같지 않나요?





컬러풀한 아기자기한 디자인 요소를 넘어서 회의실,사무실,휴게공 모두 게임 캐릭터로 가득 찬 꿈의 직장이 아닐까 합니다.

저 푸른 초원 입에 그림같은, 동화같은 집 인테리어



예전 유행가 보면 "저 푸른 초원위에 그림같은 집을 짓고 사랑하는 우리님과 한 백년 살고 싶어~"이라는 노래가사가 나올 때가 있었죠.


살다보니 저도 푸른 초원 위에 그림같은 집 한 채 딱 지어놓고 살면 참 좋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는데요.

그런데 현실에 정말 그런 집이 있었습니다.


여러분이 사랑하는 연인과 한 백년 살고 싶은 집을 소개해 드릴게요 :)





사실 집은 아니고 작은 교회 건물인데요.


스웨덴에 위치한 낡았던 교회 건물을 빈티지 스타일의 북유럽 스칸디나비안 주택으로 리모델링하게 되었답니다.


정말 그림같은 집 아닌가요? 지금 봐도 드는 의문인데 정말 사진 맞나요?





밖에서 본 둥근 창이 안에서 볼 때는 이런 느낌이네요. 사실 일반 집에서 둥근 창문이 흔하지 않죠~

그 옆을 챙이 둥근 모자로 걸어두었는데 집 주인분의 센스가 돋보입니다.





교회건물을 리모델링 했기 때문인지 천장이 정말 높네요.

물론 겨울에는 난방비가 상당하겠지만 일단 인테리어 하는 재미는 정말 쏠쏠하겠네요.





어쩜 좋아요~ 거실도 정말 동화 속에 나오는 집처럼 꾸며놨습니다.

가구나 소품들도 엔티크하고 중간중간 들어간 핑크색 원단들 때문인지 정말 예쁘네요.





겉에선 보기에는 정말 빈티지 그 자체였는데 안으로 들어오니 이토록 깔끔하고 멋진 인테리어가 기다리고 있었네요. 거실도 그렇고 주방마저 정말 사랑스러워요~





나무들 사이로 솟아있는 붉은 교회건물...


정문을 열고 정문으로 들어가면 웬지 동화 속 풍경이 펼쳐질 것만 같은 착각이 들 정도로 아름다움. 아니 그 이상의 매력이 있는 건물인 것 같아요. 빈티지한 외관도 그렇고 아름다운 실내 인테리어까지 집주인이 누구일지 궁금합니다. 


이런 집에 살면 정말 한 백년 동안 사랑하는 님이랑 오래도록 행복하게 살 수 있을 것 같지 않나요? 

여행을 떠난다면 주목! 세계에서 톡특하기로 소문난 호텔 소개!

지난 주 영하 13도, 체감온도는 영하 20도를 넘나드는 동장군의 기승으로 인해 많은 분들이 출근길, 퇴근길, 등굣길에 고생을 하신 걸로 알고 있는데요. 다행히 다음주부터는 본격적인 설날 연휴가 시작되면서 오랜만에 친척들의 만남에 행복해 하시는 분들도 있을테며 그동안 미뤄왔던 여행을 다녀오실 분들도 있을 것 같습니다.


사실 여행을 가면 언제나 한번쯤 탈이 생기는 것이 숙소로 인한 문제인데요.

오늘은 독특하다 못해 기발하고 재채 넘치며 창의적인, 여기에 하나 더 보태어 신비롭기까지 했던 세계 각국의 호텔들을 모아봤습니다.

이번 설연휴 여행을 준비하는 분들께선 이런 호텔을 한번 생각해 보심은 어떨까요?




■ 핀란드에 있는 Kakslauttanen Arctic Resort 호텔입니다.북극권과 가까워서 이글루 형태로 건축하였다고 하는데요 온기가 느껴지는 침대위에서 오로라를 감상 할 수 있다고 합니다.





■ 프랑스의 버블 텐트 호텔 Attrap Rêves입니다.좀더 색다른 글램핑을 즐기는데 부족함이 없을듯합니다.





■ 해마다 다른 디자인으로 탄생했다 봄이 되면 사라지는 스웨덴의 아이스 호텔 입니다.생태 건축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듯합니다.




■ 지하 155m 페광에 만든 동굴 호텔 입니다.스웨덴에 있고 호텔이름은 Sala Silvermine입니다.아마도 세계에서 가장 깊은 곳에 있는 호텔 객실이 아닐까 합니다





■ 대형 콘크리트 배수관으로 만든 Das Park Hotel입니다.독일과 오스트리아 두곳에 있습니다.전쟁시 방공호로 사용해도 될듯합니다.




■ 이탈리아 몽블랑에 있는 Bivacco Gervasutti 호텔입니다.위급시에는 등산객들을 위해 대피소 용도로도 쓰인다고 합니다.정상에 가까운 높이에 있다고 합니다.




■ 칠레에 있는 ElquiDomos Astronomic Hotel입니다.침대에 누워 밤하늘의 별을 볼 수 있도록 천정이 개방되어있는 텐트 형식으로 만들어졌고 역시 색다른 글램핑의 멋을 느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북유럽 인테리어! 캐쥬얼한 느낌의 스웨덴 소형 아파트


사실 지금까지 소개해 드렸던 북유럽 스칸디나비라 인테리어의 경우, 심플하고 자연친화적이며 아름답기까지 하지만 섣불리 따라가기엔 다소 무리가 있는 디자인들도 많았다는 점... 인정합니다.

심플하긴 하지만 집 구조 자체도 국내 실정과는 다른 부분이 많기도 하고 워낙 다양한 소품들이 깔려 있다보니 어려움이 있었다는 점 또한 인정합니다.


그래서 이번에 소개해 드리고 싶은 곳이 바로 스웨덴에 위치한 소형 아파트입니다.




■ 이 아파트의 실내 인테리어 역시 캐쥬얼한 느낌과 70년대충 레트로 가구 등이 잘 어울리는 북유럽 스칸디나비안 스타일을 표방하고 있습니다.




■ 기존에 소개드렸던 스칸디나비안 인테리어와 약간의 차이점이라면 친환경적인 소재를 주로 사용하긴 했으나 벽면이나 바닥을 모두 밝은 화이트 계통으로 가져가 최대한 심플함을 강조했다는 점입니다.




■ 다만 이런 차가운 느낌에게 벗어나기 위해 테이블이나 선반은 원목 소재를 가져왔고, 쿠션의 경우는 다소 어두운 톤의 컬러를 선택하거나, 반대로 파스텔톤을 선택해 최대한 실내 인테리어에 따스한 온기가 베어들도록 가구와 소품들을 배치했습니다.




■ 그 외에도 액자나 러그 등을 집 안 곳곳에 배치해 너무 비어있는 공간에 밸런스를 맞추는 것도 인테리어의 포인트라고 할 수 있을 것 같네요.




■ 사실 지금까지 봤던 북유럽 스칸디나비아 인테리어에 비해 다소 여백이 많은 편이긴 하지만 그만큼 실제로 따라하기도 쉽고, 몇가지 포인트 컬러와 소품만으로도 충분히 멋스러운 인테리어를 완성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표본이라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거실은 벽면과 바닥 모두 톤이 낮은 컬러를 선택했지만 방에는 등과 맞닿는 벽면에는 패턴이나 무늬가 들어간 벽지를 배치함으로서 단조로움에서 벗어날 수 있었습니다.




■ 꼭 집 안에 모든 것들이 고급스러울 필요가 있나요?

앤티크한 인상을 주는 이 손잡이 하나만으로도 충분히 멋진 문이 완성됩니다.




■ 쓸모없는 빈 공간조차 흔한 원목테이블 하나와 쿠션, 그리고 화분 만으로 누구나가 부러워할만한 나만의 카페테리아가 탄생했습니다.




■ 물론 가격이 비싸질수록 그 퀄리티가 높아지는 것은 사실이지만, 꼭 값비싼 소품들만이 아늑한 집의 필수조건이 되는 것은 아닙니다.

흔한 소재와 나름대로 합리적인 가구, 소품들로도 충분히 멋스러운 나만의 인테리어를 완성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려주는 심플하고 캐쥬얼한 느낌의 북유럽 스칸디나비안 아파트 인테리어입니다.



아파트 평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