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에도 포기할 수 없어! 사계절 알록달록 컬러풀 오피스 인테리어



갑작스레 날씨가 추워졌습니다.

그래서인지 집에 오면 먼저 하는 것이 보일러 온도를 높이는 일이 되어버렸는데요.


처음에 화사하기도 하고, 깔끔하기도 해서 참 심플하고 멋스럽다고 생각하던 화이트톤의 인테리어가 겨울이 되면 원망스러워지기 시작합니다. 괜스레 거실이 더 휑해 보이기도 하고, 추운 것처럼 느껴지기도 하는 것 같아 말이죠.





그렇다면 과감하고 강렬한 컬러의 인테리어는 어떨까요? 다소 부담스럽긴 하지만 여기 자홍색 컬러를 통해 멋진 인테리어를 완성한 케이스가 있어 가져왔습니다.


과감하고 강렬한, 그렇기 때문에 인테리어에 사용하기엔 다소 부담스러운 자홍색 인테리어 데코레이션인데요. 사실 핑크와 자홍색이라면 조금 차이가 있죠. 핑크에서 다소 톤이 더 높아진 컬러인데요.





스타일리시한 느낌의 자홍색 컬러 인테리어입니다.

단순히 벽면뿐만이 아니라 쿠션은 물론 침대 나무까지 톤이 조금 낮은 핑크색을 사용했기 때문에 일체감이 상당하죠. 다만 남성분들에겐 다소 부담스러울 수도 있을 것 같네요.





방과 방 사이를 공간을 이렇게 멋지게 꾸며져 있습니다. 정말 놀러 가고 싶은 느낌이 절로 드는 집안이 아닐까 싶습니다. 화이트와 핑크 톤의 밸런스가 정말 환상적인 공간이에요.





이번엔 욕실입니다. 자홍색보다는 핫핑크 느낌이긴 하지만~ 단순히 욕조뿐만이 아니라 벽면을 함께 강렬한 컬러가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조명도 멋지네요~





자홍색으로도 정말 고급스러운 인테리어를 연출한 케이스입니다. 조금은 어두운 톤의 자홍색을 사용하는 것은 물론 원목과 고급스러운 식기들과 한가운데를 화병까지 연출하며 멋진 실내 인테리어를 구성해 놓았습니다.





magenta(마젠타:이탈리아어) 라고 하기도 하고 Fuchsia (푸크시아)라고 불리기도 하는 자홍색

확실히 너무 눈에 띄기도 하고, 이 때문인지 부담스럽게 다가올 때도 있지만, 이 컬러는 꽃에서 유래되어 사용하는 공간이나 면적에 따라 소녀 취향으로 혹은 평범하지 않은 공간을 연출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특히 요즘같이 추운 겨울에는 이런 과감한 컬러가 반전미는 물론 따뜻한 느낌을 연출할 수 있기 때문에 용기를 내어 도전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카카우드에선 어른에게도 중요하지만 여자아이들에게도 중요한 책상, 어른 느낌이 물씬 풍겨지는 카카우드 다크 편수시리즈 책상 세트가 판매되고 있습니다.


고무나무를 재료로 사용해 나이테와 옹이 나무의 숨결을 하나하나 그래도 담아낼 수 있다는 점에서 친환경임은 물론 다크 시리즈의 특성처럼 약간은 어두운 느낌을 통해 컬러감을 확실하게 실감할 수 있는 가구입니다.





보기만 해도 고급스러움이 느껴지는 디자인과 컬러감은 물론 변형이 적고 내구성이 뛰어난 각제형 다리, 숨은 공간까지 수납공간으로 활용한 실용성까지 갖춘 카카우드 다크 편수시리즈 편수책상을 통해 멋진 인테리어를 완성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